본문 바로가기

리먼브라더스

왜 미국의 3차 양적 완화 효과를 의심하는가? 2012 / 10 / 28 김병권/새사연 부원장 2008년 리먼 파산으로 시작된 대침체(Great Recession)가 5년차로 접어들었건만 세계경제는 여전히 탈출구를 찾지 못하고 있다. 이런 와중에 세계 3대 선진국 경제권인 미국과 유럽연합, 그리고 일본 중앙은행이 모두 무제한 국채매입 등의 양적완화조치에 들어갔다. 그 중에서 그나마 경기 여건이 나을 것이라는 미국경제의 회복력에 세계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 중이다. 그런데 지난 9월 미국 연준이 경기회복을 기대하면서 세 번째(지난해 오퍼레이션 트위스트 - 단기국채를 장기국채로 교환하여 유동성을 공급한 정책-를 포함하면 4번째)로 양적완화 조치에 들어갔는데, 이번에는 초입부터 그 효과에 대해 부정적인 견해가 널리 퍼지고 있다. 대표적인 학자가 누리엘 루.. 더보기
위기의 뿌리 유로화, 어떻게 탄생했나? 2012 / 06 / 13 김병권/새사연 부원장 위기의 뿌리 유로화, 어떻게 탄생했나? 보고서 원문을 보시려면 위의 제목을 눌러주시면 됩니다. [목 차] 1. 유럽위기, 다시 한 번 ‘신자유주의 종언’을 알리다 2. 가까이 다가온 붕괴 시나리오 3. 유로 경제 공동체의 탄생에서 시작된 유로화 역사 4. 브레튼우즈 체제의 붕괴로 촉진된 유럽환율조정 5. 독일 통일로 유로 통화동맹 성사 6. 영국이 유로동맹에서 빠진 이유 [본 문] 2010년부터 각종 수습대책에도 불구하고 악화되어 온 유럽위기는 2012년 6월에 가장 중요한 시련을 맞이할 것이라는 전망이 잇따르고 있다. 우리 연구원은 좀 더 종합적으로 유럽위기를 조망해보고 이후 세계경제와 우리사회에 어떤 영향을 줄 것인지 점검해 보는 기획으로 [유로 201.. 더보기
[금융위기 1년 ②] 금융위기의 교훈과 과제 [금융위기 1년 ②] 금융위기의 교훈과 과제 도표가 포함된 보고서 원문을 보시려면 http://saesayon.org에서 PDF파일 다운로드 1. 미국 9.7퍼센트 실업률의 의미 지난 해 세계 금융시장을 공황으로 몰고 갔던 리먼 사태가 발생한지 정확하게 1년이 되는 날이다. 미국의 제로금리와 12조 달러가 넘는 유동성 공급, 그리고 8000억 달러에 달하는 정부의 재정지출은 다행히도 극단으로 치닫던 시장의 패닉을 차단하였다. 그러나 시장에 내재한 호황-불황(boom-bust) 동학은 또 다시 버블을 우려할 정도로 자산 가격이 올라가고 있다. 한국의 경우 900p까지 떨어진 주가는 1600p를 훌쩍 넘어서고, 부동산시장은 2006년 버블의 턱 밑까지 치고 올라갔으니 말이다. 그러나 한국경제에 잠재되어 있는.. 더보기
미국발 금융위기, 머니 워킹 이코노미는 없다 세계 금융위기, 그 끝은 어디인가 미국의 4위 투자은행인 리먼브라더스가 파산신청을 한데 이어 3위 투자은행인 메릴린치가 미국 최대 상업은행인 뱅크오브아메리카(BOA)에 인수 합병되는 결정이 내려졌다. 미국 양대 정부보증 모기지 업체(GSE)인 프레디맥과 패니매이에 공적자금 2천억 달러가 투입되기로 결정된 지 불과 일주일 만이다. 미국 5위 투자은행인 베어스턴스에 구제 금융 300억 달러를 투입하고 JP모건 체이스와의 합병을 유도한 것이 지난 3월 14일의 일이다. 그 후 반년도 채 지나지 않았다. 500포인트 이상 폭락한 미국 증시를 필두로 전 세계 주식시장이 폭락하고 세계경제는 심하게 요동치고 있다. 한국 주식시장도 추석 직후인 9월 16일, 1400선이 맥없이 무너져 하루에 51조원의 평가자산이 공중..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