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새사연 2013/[칼럼] 김우재 칼럼

[김우재 칼럼] 특권층의 열생학 “플라톤은 만성적 허약과 방종에 의해 질병에 걸린 인간들은 의학적 치료의 대상이 아니며, 도덕적 타락은 추방이나 처형의 이유가 되고, 우수한 자손의 번식을 통한 도시 국가의 이상 실현을 위해 우수한 계급의 현명한 결혼을 주장했었다.” “왕후장상의 씨는 따로 있다”는 말이 있다. 이 말이 뜻하는 바는 사회의 특권층을 형성하는 유전적 형질이 대물림된다는 의미다. 유전학적으로 이 말을 분석해보자면, 왕후장상이 되는 유전적 형질은 우성(dominant)이라는 뜻이다. 즉, 부모 중 한 쪽에서만 ‘왕후장상이 되는 유전자’를 물려받으면 그 자식은 왕후장상이 될 수 있어야 한다. 만약 그렇지 않다면, 즉 이 유전자가 열성(recessive)이라면 왕후장상 유전자는 세대를 거듭할수록 도태될 것이다. 우생학(eugeni.. 더보기
시조새의 교훈 2012.07.13김우재/미국 UCSF 박사후연구원 창조과학 산하의 단체가 아니라고 주장하는, 교진추(교과서진화론개정추진위원회)의 중고등학교 과학교과서 개정 청원으로 한국이 잠시 소란스럽다. 한국의 언론과 대중이 과학에 관심을 가지는 경우는 세 가지 정도로 분류할 수 있다. 첫째, 네이쳐나 사이언스 등의 유력저널에 한국과학자의 논문이 실리는 경우, 둘째, 수 조원대의 경제적 이익을 창출할 기술이 개발되었을 경우, 그리고 마지막으로 과학자의 논문 조작, 표절 및 연구비 횡령 등의 악재가 터질 경우다. 첫 경우의 사례는 거의 매달 언론에 잠깐씩 등장하는 기사들이다. 이러한 기사들은 주로 해당 연구가 해당 분야에서 지니는 학문적 가치에 초점을 맞추기보다는 해당 연구가 경제적으로 어떤 이익을 창출할 것인가에 초.. 더보기
오뎅과 과학 2011.01.14 김우재/미국 UCSF 박사후연구원 정치는 한 국가의 미래가 걸린 일이며, 따라서 정치인들은 자신의 학연, 지연, 혈연과 같은 사리사욕을 초월해 장기적인 비전과 철학을 가지고 정책을 제시해야 한다. 이것은 상식이다. 이러한 상식이 잘 지켜지지 않는 것이야 국민 누구라도 뻔히 알고 있는 상황이고, 현실적 어려움 때문에, 혹은 여당/야당의 아집과 독선 때문에, 혹은 반대를 위한 반대 때문에 저 당연한 상식의 이상(理想)이 추구될 수 없다고 한탄하는 이들도 많다. 그 한탄은 주로 정치인들에게서 나온다. 이러한 문제야 정치개혁으로부터 풀어야 하는 것일 테지만, 여야를 막론하고 한 목소리를 모아 별다른 충돌과 갈등도 없이 척척 동의를 하는 분야가 있으니, 그것이 과학기술정책이다. 충돌과 갈등이 .. 더보기
연어가 강물을 거슬러 오르지 않을 때 사회과학이나 인문학에서의 발전도 마찬가지로 중요합니다. 하지만 제 보고서에서 제시된 자연과학을 위한 프로그램은 시급한 문제입니다. (중략) 과학이 그 자체로 개인, 사회, 경제적 병폐를 치료하는 만병통치약을 제공하지는 않습니다. 전시던 평시던 간에 이 모든 분야들이 팀으로 기능할 때에만 과학은 효율적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과학적 진보가 없다면 다른 방향에서 이룩된 진보는 우리의 건강과 부의 창출, 국가 안보를 보장해줄 수 없습니다[1]. 바네바 부시 중에서 자본주의 사회에서 투자는 반드시 보상을 요구하는 방식으로 작동하게 되어 있다. 따라서 자본주의 사회를 사는 기초과학자들은 더 이상 그들의 호기심을 충족시키는 연구를 주장할 수 없게 되었다. 순수과학에 대한 19세기의 이상은 더 이상 존재하지 않는다... 더보기
[김우재 칼럼] 노벨상과 경제발전, 그리고 박정희의 유산 노벨상과 경제발전, 그리고 박정희의 유산 과학기술의 자율성을 위한 정책적 선택 2010-04-26 ㅣ 김우재 이때 경제개발은 과학기술 중심지대의 이동을 정당화해주는 핵심 이데올로기로 쓰였다. -김근배, 중에서 과학의 이중적 의미 현대에 이르러 과학과 기술은 구분하기 어려운 용어가 되었다. 영어로는 'Science and Technology', 접속사로 분명히 구분되어 있는 말이 대한민국에서는 '과학기술'이라는 한 단어로 뭉뚱그려진다. 과학과 기술, 혹은 과학과 공학은 상호작용 속에서 발전하는 공동운명체다. 그것만은 부정할 수 없다. 하지만 대한민국의 문화 속에는 '과학'이라는 단어에 두 가지 상반된 이미지가 공존한다. 먼저 우리는 과학에서 아인슈타인이나 다윈과 같은 위대한 과학자들의 모습을 떠올린다. 그.. 더보기